유럽 관광산업 ’14조원 손실’

작성자 : kobi
0 comment

유럽 관광산업 '14조원 손실', 코로나19로 인한 중국 여행객 감소 영향

관영 글로벌 타임스는 22일 유커(중국인)의 유럽길 여행이 막히면서 이탈리아, 스페인, 헝가리 등 유럽 쥬요 국가의 관광산업이 100억 유로(한화 14조원 가량) 가까이 손해을 봤다고 보도했다.

이탈리아 베네치아 관광업계 한 관계자는 글로벌 타임스와의 인터뷰를 통해서 “코로나19로 인한 관광업에 타격을 받으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유커(중국인) 관광객이 줄어들면서 지난해 동기대비 관광객수가 15% 이상 줄었다”고 말했다.

유커가 선호하는 유럽관광지는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 스페인, 독일, 러시아, 네덜란드, 스위스, 그리스, 오스트리아 등이다.

유커의 유럽 여행 평균 지출액 규모는 1,500 ~ 3,000 유로로 프랑스의 경우, 유커의 하루 평균 소비액이 180유로(한화 25만원)을 기록하였다.

 

You may also like

코멘트를 남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