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제선 항공기 탑승 괜찮을까?

작성자 : kobi
0 comment

코로나 19, 국제선 항공기 탑승 괜찮을까?

  • 중국팀 베이징 공항 도착 승객 조사에 의하면, 항공기 내 감염확률 0.014%로 추정
  • 아래로 옆으로 내려오는 환기 시스템 덕분

2일 중국 산동대 의과대학과 베이징 응급의료센터 연구팀이 국제의학전문지 랜싯에 제출한 논문에 따르면, 국제선 항공기 탑승을 통해서 코로나에 감염된 사례는 승객의 0.0014%인 것으로 분석 되었다. 그러나 이 논문은 전문가 검토는 거치지 않은 상태이다.

연구팀에 의하면, 3월 1~31일 베이징 국제 공항에 도착한 830편 이상의 국제 항공편을 이용한 승객이 13만여명에 이른다는 점을 파악하였다. 중국 방역 당국에서는 국제선 항공편 승객과 승무원 중 의심환자로 추청되는 4,492명(3.4%)를 대상으로 검사하고 추적 관리하여 161명의 확진 환자를 찾아 냈다. 확진자가 탑승한 항공편은 830편 중 94편(11.2%)이었다. 그 중 64편의 항공편에는 확진 한자가 1명씩만 탑승하였고, 30개 항공편에는 확진자가 2명이상 모두 97명이 타고있었으나 95명은 항공기 탑승전부터 코로나19의 증상이 있었지만 2명에 대해서는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이 두명에 대해서는 항공기 내에서 코로나 19에 감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하였다. 

확진 환자가 탑승한 94편 중 전체 탑승자가 14,505명인 것을 고려하면, 비행기 내의 감염자는 2명으로 감염 가능성은 0.014%(95% 신뢰수준에서 0~0.034%)로 분석되었다. 

연구팀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베이징까지 10시간이 넘는 운행에도 보잉 797-9 항공기 내에서는 확진자로 판명된 11명이 여기저기 나누어 앉았으나 주변 승객이 추가로 감염된 사례는 없었다라고 발표하였다.

 

스페인 마드리드와 베이징 사이 항공기 내 확진환자 분포. 청색은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 초록색 좌석은 슈퍼 이코노미 클래스 좌석, 청회색은 이코노미 클래스 좌석을 표시한 것이다. 좌석에서 빨강과 노랑, 고동색 등의 색깔은 확진환자 가족 좌석을 나타낸 것이다. 이처럼 4가족 11명의 감염자가 탑승했지만, 추가 환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연구팀은 승객과 승무원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항공기 내의 환기 시스템이 잘 작동한다면 항공기 내에서 2차 감염은 막을수 있다고 결론 내렸다.

항공기 내의 공기 순환 시스템은 바람이 위에서 내려오고, 승객 좌석 부근에서는 항공기 양쪽 옆 공기가 일정하게 흐르게 되어 있다. 또한 양 끝에서는 아래에 위치한 화물칸으로 공기가 내려가는 방식이다.

항공기 환기 시스템에 의한 공기 흐름도.

이런 공기 순환시스템 덕분에 기내에서 식사 및 음료를 마실때 잠깐 마스크를 벗어도 큰 문제가 없었던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번 연구에서는 항공기 탑승시 발열체크만으로 확진자를 걸러내기는 어려운 것으로 판단하였다. (탑승 확진 환자중 32.9%만 발열)

과거 전염병인 사스(SARS, 급성 중증호흡기증후군), 메르스(MERS, 중동호흡기증후군) 확산 때에는 탑승객들이 마스크를 착용 안하여 전달 된 것이다.

2003년 3월 15일 홍콩발 베이징행 보잉 737-300 항공기에는 120명의 승객과 승무원이 탑승하고 있었는데, 72세 남성환자 1명에 의해 승객 22명이 감염되는 상황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되었다.

다양한 연구, 백신 및 치료제 개발로 하루 빨리 여행이 재개되길 기원합니다.

You may also like

코멘트를 남기세요